책 읽어주는 도서관, LG 상남도서관













‘책 읽어주는 도서관’이란 지금까지 정보 소외 계층이었던 독서장애인을 대상으로 유무선 인터넷 및 전화를 통해 음성 도서를 들려주는 신 개념 서비스이다. LG는 보다 완벽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그들이 가진 기술을 총 동원하였다. 본 서비스에 동원된 LG자회사는 LG전자에서부터 LG CNS, LG텔레콤, LG이노텍, 데이콤 그리고 LG 상남도서관에 이르기까지 총 6개사. 이렇게 뛰어든 6개사는 그간 자신들이 속해있던 분야에서 쌓아온 노하우와 기술력을 동원하여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심혈을 기울였다.
그 중 LG 상남도서관은 주관사로서 시각장애인용 디지털 컨텐츠 제작 및 유무선 웹서비스 운영 등 총괄업무를, LG전자 o LG텔레콤은 시각장애인용 휴대폰 개발을, 데이콤은 음성전화 도서관 서비스 개발을, LG CNS는 도서관 시스템 개발을, 그리고 LG이노텍은 무선인식리더기 개발을 각각 맡았다. 즉,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LG가 보유한 기술력의 총 집합소인 것이다. 이러한 서비스는 인프라가 잘 구축 되지 않은 일반 기업에서는 쉽게 접근할 수 없는 것으로서 LG이기에 가능한 것으로 보인다.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서비스 오픈 당시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었다. 그리고 이 서비스에 대한 관심은 책 읽어주는 도서관 전용 핸드폰 출시(8월 출시예정)를 앞둔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책 읽어주는 도서관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 이유는 책 읽어주는 도서관이 제공하는 서비스가 기존의 서비스와는 차원이 다른 종류의 것이라는 점과 이용하기 편리한 서비스구성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시각장애인에게 문학작품만을 제공하던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그들이 필요로 하는 다양하고 전문적인 정보(학습자료 및 전공서적)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기존의 서비스와 크게 다르다. 이와 더불어 서비스 구성 단계에서부터 실시한 설문과 1:1면담 및 그룹면담은 제공자 위주의 구성이 아닌 고객중심의 서비스를 만들게 도와주었으며 이러한 일련의 노력을 통해 사용자로부터 시각장애인을 위한 완벽한 서비스라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고 한다.
현재 이용문의사항 중 가장 많은 문의사항은 일반인도 이용할 수 있는지에 대한 것이라고 한다. 하지만 관련 법률상 이러한 서비스는 시각장애인에게만 제공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일반인들은 이용이 불가능하다고.




LG가 타 기업들과 같이 손쉽게 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택하지 않고 책 읽어주는 도서관을 시작한 이유는 간단하다. 그것은 바로 ‘조금 더 나은 그리고 보다 더 많은 이들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려는 LG의 의지 때문이다.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기존의 기업들의 사회 공헌 활동이 일회성에 그치고 수혜자도 적다는 단점을 극복, 지속적이고도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동시에 그리고 빠르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이러한 점에서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기존의 기업들의 사회공헌활동과는 차원이 다른 신 개념 서비스인 것이다. 물론 아직은 서비스의 안정화가 이루어지지 않아 목표로 하는 모든 것을 이루지는 못하였다고 한다. 하지만 이러한 점은 8월 이후 책 읽어주는 도서관 전용 핸드폰이 출시된다면 해결이 가능할 것이며 이를 통하여 책 읽어주는 도서관은 목표로 한 대부분의 것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소챌 스토리 더보기

태국 유튜브 크리에이터 Gozziira | 도전은 맛있어

LG와 함께하는 사랑의 다문화 학교

새내기 몬스터 도감

어라? 기숙사에 아무것도 없다

숫자로 읽다, 태국의 최고층 빌딩 마하나콘 타워

LG in Mahanakhon

AM6시를 사는 사람들을 (다시) 만나러 갑니다

독도에는 때 묻지 않은 마음들이 산다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