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의 미학? 당신의 생각이 궁금하다!











1) 여자
    14 명
    아니오 36 명
2) 남자 28 명
    2 명
    아니오 48 명


1) 눈 15 명
2) 코 4 명
3) 턱 없음
4) 기타 1 명


1) 부모님께 16 명
2) 아르바이트로 5 명
3) 저축을 해서 없음
4) 기타 없음


1) 매우 만족한다. 5 명
2) 만족한다. 10 명
3) 그럭저럭 이 정도면 쓸 만하다. 22 명
4) 맘에 들지 않는다. 51 명
5) 매우 맘에 들지 않는다. 12 명


1) 반드시 받겠다. 68 명
2) 있는 그대로 살겠다. 32 명


1) 다른 미용 행위(파마, 염색, 액세서리 착용 등)들과 다를 것이 없다. 9 명
2) 위험하긴 하지만 할 만 하다. 41 명
3) 반드시 꼭 할 필요는 없다. 45 명
4) 절대로 해서는 안 된다. 5 명


1) 취업을 앞두고 외모는 중요한 요인이라고 생각해서 38 명
2) 개인의 만족감, 자신감을 위해 54 명
3) 건강상의 이유로 불가피해서 1 명
4) 기타의견 7 명


1) 예쁘면 그만이다. 44 명
2) 용인해 줄 수 있다. 50 명
3) 함께 있기 부담스럽다 6 명


1) 예 13 명
2) 아니오 87 명







저는 눈에 살이 많아서 늘 놀림을 받았어요. 라면 먹고 잤냐는 둥, 그만 자라는 둥 그것 때문에 대인관계에 있어서 항상 자신이 없고 매사에 소심하게 행동했어요. 수능 끝나고 언니랑 같이 성형수술을 했는데 생각했던 것 보다 너무 잘되어서 지금은 상대방과 자신 있게 눈도 마주치며 이야기도 하고, 소심했던 성격을 많이 고칠 수 있게 되었어요. 사실, 눈 고치고 나니까 다른 곳도 고치고 싶은 욕심이 계속 들기도 했어요. 그렇지만 너무 지나치지만 않다면, 자신감 형성을 위한 성형수술은 바람직한 것 같아요. ^^;








저는 미용성형에 대해 부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어요. 예뻐지겠다는 욕구는 이해하지만, 결국 껍데기에 신경 쓰는 거잖아요. 중요한 것은 껍데기가 아닌 내면의 미라고 생각해요. 성형에 뒤따르는 부작용 또한 무시할 수 없어요. 비싼 돈 주고 아픔을 참아내면서까지 시술한 성형이 100% 성공한다는 보장도 없고, 의학적으로도 매우 위험하잖아요. 실제로 그런 부작용 사례도 많구요. 남들 다 성형한다고 나도 예뻐져야지 하는 분위기는 결국 외모지상주의의 조류에 편승하는 것 밖에 안 된다고 생각해요.







당연히 말려야죠! 성형을 해버리면, 제가 사랑했던 얼굴이 달라져버리잖아요. 저는 있는 그대로의 모습이 훨씬 좋습니다. 그래도 너무 하고 싶어한다면… 그래도 차근차근 달래서 기어코 말리겠습니다. : )

글,사진_양하나 / 11기 학생기자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 04학번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소챌 스토리 더보기

대학생 집콕러를 위한 월간 소비

편지가게 글월, 마지막으로 편지를 받은 게 언제예요?

비전공자를 위한 교양서

비전공자를 위한 전공자의 교양서 큐레이션

일본어 번역가 강민하 | 마음까지 전하는 번역

VEGAN ESSAY 의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입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식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먹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입문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