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 2015’ 속 LG

썸네일
3월 2일부터 5일(현지시간)까지 나흘간의 일정으로,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 2015′가 열렸다. ‘혁신의 최전선(Edge of Innovation)’이라는 주제로 열린 올해 ‘MWC 2015′에는 전 세계 1900여 개의 기업이 참여했고, 스페인 바로셀로나 피라 그란비아 전시장에서의 이번 행사는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하고 있었다.

MWC 2015의 LG전자 부스 전경이다.

이곳에 참가한 LG전자. ‘MWC 2015′에서 LG는 다양한 혁신 기술들을 선보였다. 세계 최초로 LTE 통신 모듈을 탑재한 ‘LG 워치 어베인 LTE’, 아날로그 감성을 살린 ‘LG 워치 어베인’, LG의 곡면 디자인 경쟁력을 보여준 ‘G 플렉스2’,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장점을 그대로 계승한 신규 보급형 스마트폰 라인업 4종 등이 그것. 전시는 웨어러블 존, 사물인터넷 존. G 플렉스2 존, 보급형 라인업 존 등 네 개의 전시 구역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MWC 2015의 LG전자 부스에서 사람들이 여러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MWC 2015의 LG전자 부스에서 LG 워치 어베인을 시연해 보는 관람객들.

LG전자가 ‘MWC 2015′에서 공개한 제품 중 가장 많은 관심을 끈 제품은 세계 최초로 LTE 통신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워치 ‘LG 워치 어베인 LTE’와 리얼 워치 디자인을 살린 ‘LG 워치 어베인’이었다.

LG전자 부스에 아우디 자동차가 한 대 서 있고 사람들이 이를 보고 있다.
LG전자 부스의 아우디 자동차. LG 워치 어베인으로 차량을 제어할 수 있다.

LG전자 부스에 아우디 자동차는 어인 일일까. LG 워치 어베인 LTE에 탑재된 자동차 제어 기능을 보기 위해서였다.

LG전자 부스에 아우디 자동차는 어인 일일까. LG 워치 어베인 LTE에 탑재된 자동차 제어 기능을 보기 위해서였다.

LG전자의 스마트 워치인 LG 워치 어베인 LTE를 이용하면 스마트 워치만으로도 자동차의 시동을 크고 끄며, 운전석 도어를 여닫을 수 있다. 스마트 워치에 내장된 NFC(근거리무선통신) 칩셋과 자동차가 서로 연동되기 때문에 스마트 워치를 운전석 도어 손잡이 근처에 대기만 해도 도어를 열 수 있게 된 것.

LG 워치 어베인 LTE의 무전기 기능을 시연하고 있는 관계자들의 모습이다.

이날 행사장에서는 LG전자 모델들이 ‘LG 워치 어베인 LTE’의 무전기 기능을 시연해 보이기도 했다. 사용자가 ‘LTE 무전기’ 앱만 스마트폰에 다운로드 받으면 일반 무전기처럼 일대일 대화뿐만 아니라 다자간 동시 대화가 가능하고, 사용자의 현재 위치 정보도 서로 공유할 수 있다. 스마트 워치 간 통화는 물론 스마트 워치와 스마트폰 간의 무전기 실행도 가능하다.

LG전자 부스에서 LG 워치 어베인 기능을 체험해 보고 있는 관람객들의 모습이다.

아날로그 감성에 가장 근접한 ‘리얼 워치’ 디자인의 ‘LG 워치 어베인’. 감각적인 디자인을 갖춘 제품 이미지에 맞춰 다양한 패션 액세서리들도 함께 전시되어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LG전자는 ‘G 플렉스2′로 외부에서 원격으로 집을 돌보는 홈케어 기술을 공개하기도 했다. ‘G 플렉스2′와 LG유플러스의 ‘맘카’ 서비스를 연동해 실시간으로 집 내부를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G 플렉스2로 맘카와 통화하면서 집안의 노약자와 어린이들을 보호할 수도 있는 기능이 주로 선보여졌다.

모델들이 홈매니저 앱을 스마트폰에서 시연하고 에어컨이 작동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LG유플러스의 ‘홈매니저’ 앱을 설치하면 집 안의 에어컨 기능 컨트롤이 가능하다.

또한 사용자가 ‘G 플렉스2′에 LG유플러스의 ‘홈매니저’ 앱을 설치하면 외부에서 집 안의 에어컨이나 조명, 태블릿 등 가전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스마트폰에 대고 말하는 것만으로도 가전 제품들을 켜고 끄거나 취침, 외출모드로 설정할 수 있는 홈케어 기술인 것.

G 플렉스2를 직접 체험해 보고 있는 관람객들의 모습.

관람객들은 LG전자의 다양한 제품 중에서도 특히 진정한 곡면 디자인 스마트폰 ‘LG G 플렉스2’를 직접 체험하면서 즐거워했다. ‘LG G 플렉스2′는 3월 내에 미국, 아시아, 유럽 등 해외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LG전자 부스에서 마그나, 스피릿 제품 등 다양한 스마트폰을 보고 있는 모습이다.
LG전자 보급형 라인업 존. ‘LG 마그나’, ‘LG 스피릿’을 시연해 보고 있는 관람객들.

LG전자의 스마트폰 부스에서는 2015년 보급형 스마트폰 라인업 4종 ‘LG 마그나’, ‘LG 스피릿’, ‘LG레온’, ‘LG 조이’가 전시되어 있어 관람객들은 더욱 다양한 제품을 구경할 수 있었다.

LG전자 부스에 관람객들이 제품을 구경하느라 붐비고 있다.
관람객들로 가득 찬 LG전자 부스.

‘MWC 2015′의 LG전자 부스는 많은 관람객들과 취재진들로 발 디딜 틈 없이 성황을 이루었다. 특히 올해 ‘MWC 2015′에서는 ‘모바일 코리아’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많은 해외 관람객들이 한국 기업의 기술에 큰 관심을 보였다고. LG전자가 선보인 웨어러블 기기와 사물인터넷 기술, 보급형 스마트폰 제품들 또한 세계인의 호평을 받았다. 바르셀로나에서의 뜨거운 모바일에 대한 열기, 이 여세를 몰아 더욱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는 한 해가 되길 바라 본다.

MWC 2015의 뜨거운 현장, 영상으로 만나 보기!

본 콘텐츠는 LG전자 블로그(http://social.lge.co.kr) 포스트의 내용을 재구성했습니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우와.. 스마트폰 워치 너무 멋있는거 같애요 LG의 기술력에 다시 한번 놀래고 감탄하였습니다. 열정이 불타오르게 만드는 글이네요

소챌 스토리 더보기

DIGITAL + Analog 한 방울

내 몸에 꼭 맞는 대안 생리대 찾기

이곳은 색으로 말한다. COLOR SPACE

LG Dream Challengers 37.5˚C 현장

디자이너 조중현 ㅣ LG글로벌챌린저, 그 후

도전하는 청춘! 2017 광복절 ‘빛’ 캠페인을 만든 LG챌린저스 x 크리터(CReatER) 팀

주방의 기술. 과학으로, 주방 회생법

알아두면 쓸데있는 신비한 LG아트센터 기획공연 CoMPAS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