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d vs New, 프라하와 빈의 시간 배틀

1round _ 광장



프라하 절정의 원조, 구시가 광장

프라하 구시가의 중심에 있는 구시가 광장. 1948년 체코슬로바키아 민주공화국의 몰락 선언, 1968년 프라하의 봄, 1989년 벨벳 혁명의 산 증인이자 다양한 건축물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다양한 사람과 먹거리까지 가득한 이곳은 프라하의 심장이자 자궁이다.

구시가 광장의 감동 spot

틴 성당 : 아름답고 웅장한 성당은 1350년 설립된 고딕 양식의 건물이다. 17세기까지 계속 재설계하는 과정을 거치면서, 다양한 건축 양식이 베어 있다. 2개의 첨탑은 80m 높이를 자랑한다.

얀후스 동상 : 얀 후스는 1370년경 출생해 라틴어 성경을 체코어로 번역한 종교 개혁자다. 체코어로 미사를 접견하였다가 1415년 화형을 당했다. 1915년 처형 500주년을 맞아 세워진 얀 후스 동상에는 ‘진실만을 생각하고 진실만을 말하고 진실만을 행동’하라고 쓰여있다. 마틴 루터의 종교개혁보다 1세기 이상 앞선 순교자다.

천문 시계 : 천문시계는 구시가 광장의 슈퍼 스타다. 1410년 만들어진 천문 시계 아래에는 별자리가 표시되어 있으며, 둘레는 12개월간 농민의 모습을 표현해 놓았다. 천동설에 기초해 제작되었으며 시간부터 일출, 일몰, 월출, 월몰까지 알려준다. 매 시 그리스도와 12사도의 시계 쇼가 진행되기 때문에, 수많은 인파가 몰린다. 이때 시계를 보면 주머니가 털린다고 할 만큼 소매치기가 많으니 조심할 것. 시계의 장인 하누시가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보다 멋진 천문시계를 제작하지 못하도록 눈을 멀게 했다는 전설이 전해진다. 믿거나 말거나.

구시가 광장에서 제대로 노는 포인트는?

밤에 가라. 낮에는 미처 느끼지 못했던 웅장함과 화려함이 훨씬 더해진다. 멋진 조명까지 밝혀지니, 찍으면 자동으로 포토숍 작업을 한 듯한 사진을 얻을 수 있다.

 

 

다양한 노천카페에서 유러피안 감성을! 넓게 펼쳐진 광장과 아름다운 건축물, 그리고 수많은 인파를 한꺼번에 볼 수 있는 노천카페가 있다. 식사는 7천5백원~2만원대, 음료는 4천5백원~9천원대다.

 

 

다양한 길거리 음식에 중독될 것. 우리나라 관광지와 마찬가지로 소시지, 케밥, 음료 등 간단히 즐길 길거리 음식점이 즐비하다. 구시가광장 기념품 숍을 기웃거리는 것도 좋다.

Location 나메스티 리퍼블리키Namesti republiky역~무스테크Mustek역 중간 지점



프라하 젊음의 행진, 안델Andel역 부근

체코에서 예상치 못한 날씨 때문에 옷을 구매해야 한다면 안델Andel역 부근 젊음의 거리로 직행하는 것이 좋다.

H&M과 ZARA 같은 SPA 브랜드 등의 숍이 있으며 굶주린 여행자의 속을 달래줄 KFC나 맥도날드도 볼 수 있다. 서울 도심과도 비슷한 분위기인 이곳엔 LG전자 체코 법인도 있다. 한때 직원의 편의를 위해 타 지역으로 이사하고자 했으나 안델 역 부근이라는 장점을 포기하기 싫었던 대다수 반대로 일단락되었다고. 젊음이 넘치는 안델 역을 반증하는 이야기다.

안델 역 부근에서 제대로 놀아보는 포인트는?

안델 역과 칼로보 남Karlovo nam 역 사이에는 유명한 건축물인 ‘춤추는 빌딩’이 있다. 포스트 모더니즘 건축가 프랑크 게리가 남자와 여자가 왈츠를 추는 모습에서 영감을 얻어 건축하였다. 주변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이 인상적이다.

Location 안델 역(춤추는 빌딩은 카로보 남 역)
BONUS! Old & New가 공존하는 바츨라프 광장
바츨라프 광장은 프라하 국립박물관을 중심으로 뻗은 거리다. 프라하 국립박물관 앞에는 프라하의 봄 당시에 구소련에 맞서 분신자살한 얀 팔라흐Jan palach와 얀 자익Jan zajic을 기리기 위해 세운 추모비가 있다. 국립박물관은 세계 10대 박물관 중 하나로, 영화 <미션 임파서블 1>을 촬영한 곳이기도 하다.


역사적인 의미가 있는 바츨라프 광장은 젊음의 열기로 가득하기도 하다. 각종 쇼핑센터와 함께 좀비 바ZOMBIE BAR나 카지노 등 독특한 콘셉트의 가게로 거리를 가득 메우기 때문. 프라하는 관광도시인 만큼 밤에도 치안이 안전한 편이기 때문에, 바츨라프 광장에서 역사의 숨결과 젊음의 호흡을 함께 즐기는 것도 좋다.

Location 무스테크 역
2round _ 카페 및 레스토랑



야경의 판타지, 리스토란트 론지아노Ristorante longiano

리스토란트 론지아노는 카페와 펍, 레스토랑 기능을 두루 갖춘 분위기 좋은 곳이다. 먹거리는
전통 흑맥주와 체코의 자랑인 돼지 무릎 요리, 그리고 피자 등으로, 그 맛은 다른 레스토랑과 비교 자체를 거부해도 좋을 만큼 뛰어나다.

하지만 무엇보다 이곳을 빛나게 하는 것은 분위기다. 정통 이탈리안 레스토랑의 인테리어로, 저녁
무렵 켜지는 은은한 조명은 프라하 구시가에 흠뻑 빠질 수 있게 인도한다. 특히 창가 자리는 스스로 그림의 주인공이 된 듯한 착각에 사로잡히게 하는 명당이다.

Location 나메스티 리퍼블리키 역에서 도보 5분
Price 그릴 햄버거 스테이크 1만 3천백 원, 립아이 스테이크 2만 3천 4백 원, 음료류 5천원~2만 5천원대
Info www.longiano.cz



미니멀의 정석, 미스트랄 카페mistral café

미스트랄 카페는 체코의 유명한 요리 블로거 마틴(마틴 만나러 가기)이 추천한 곳으로, 구시가에 등장한 새로운 다크호스다.

어두운 조명과 목재 디자인, 그리고 담배 연기가 가득한 여느 카페와 달리 이곳은 산뜻한 조명과 아기자기한 실내 장식이 돋보인다. 한켠의 어린이 편의 시설은 이곳의 서비스 마인드를 짐작하게 한다.

Location 스타로메스츠카Staromestska 역 근처
Price 커피류 2천원 대, 식사류 7천원~1만8천원
Info www.mistralcafe.cz
3round _ 미술관



클림트의 ‘키스’가 눈앞에, 벨베데레 궁전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그림 중 하나인 클림트의 <키스>를 볼 수 있는 벨베데레 궁전. 오이겐 폰 사보이 공이 여름 별궁으로 사용하던 궁전으로, 오스트리아 바로크 건축의 거장 힐데브란트가 설계했다. 상∙하궁으로 나뉘는데, 시간이 없다면 한 층이 거의 클림트의 작품으로 도배된 상궁 티켓을 끊는 것이 좋다.

Location 트램 D번 벨베데레 궁전Schloss Belvedere에서 도보 1분, 하궁은 트램 71번 하궁Unteres Belvedere에서 하차
Open 오전 10시~오후 6시, 월요일 휴무
Price 상∙하궁 공통권이 9유로

벨베데레 궁전에서 제대로 노는 포인트는?

벨베데레 궁전은 아침이 아름답다! 이 말인 즉, 오스트리아 빈에서 최고로 북적거리는 명소 중 하나인 만큼 서둘러 관람하는 것이 좋다는 것. 조금이라도 늑장을 부리다간 끝이 보이지 않는 기다림을 각오해야 한다.

 

클림트를 버리고(!) 다른 작가에게 눈을 돌려볼 것. 이곳엔 클림트 외에도 렘브란트나 고흐 같은 유명한 작가의 작품이 많이 전시되고 있다. 아마도 클림트의 <키스> 앞에는 수많은 관람객이 진을 치고 있어 제대로 된 관람이 어려울 터, 이땐 까치발을 들고 인상을 찌푸리는 대신 주저 말고 다른 예술가의 작품을 찾아보길 강력히 추천한다.

 

벨베데레 정원에서 시간을 잊어본다. 벨베데레 궁전의 상궁과 하궁을 이어주는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정원의 경치가 가히 장관이기 때문.확 트인 공간에 심어진 나무와 꽃들, 그리고 오스트리아의 낮은 하늘이 만들어내는 ‘완벽’에 가까운 풍경이 있다. 다양한 자세의 조각상 앞에서 재미있는 사진을 찍는 것도 벨베데레 궁전에서 할 수 있는 묘미 중 하나다.



실속과 효율의 절대 가치, 박물관 지구MuseumsQuartier Wien


박물관 지구는 오스트리아 빈에서 ‘젊음’과 가장 가까운 거리를 유지하는 곳이다. 그 젊음의 원천은 역시 대학생. 쭉쭉 하늘로 뻗은 선남선녀의 감각에 가슴이 쿵쿵 뛴다. 쿤스트할레 빈Kunsthalle wien과 레오폴드 미술관Leopold museum, 무목MUMOK, 담배 박물관 등이 있다.

레오폴드 미술관은 빈 대학교에서 미술사를 공부한 레오폴드 박사의 개인 수집품으로 이루어졌는데, 여기에는 에곤 실레, 클림트, 게르스틀 등 빈에서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초에 활동한 화가의 작품을 볼 수 있다.


다양한 박물관은 오감을 충족시키고, 박물관 앞 광장은 편의 시설을 통한 휴식을 배려한다. 또 하나의 예술 작품을 방불케 하는 광장에서는 무료 와이파이도 가능하다. 어쩌면 이곳에서 질투심이 활활 타오를지도 모르겠다. 서로 팔베개를 해주며 누워 있는 연인을 발견하기 쉬울 테니까.

Location 지하철 U2호선을 타고 뮤제움 크바르티어Museums Quartier역에서 하차
Open 쿤스트할레 빈 매일 오전 10시~오후 6시, 목요일 ~오후 9시/레오폴드 미술관 오전 10시~오후 6시, 금요일 ~오후 9시/무목 오전 10시~오후 6시, 목요일 ~오후 9시.
Price 대부분의 박물관이 학생 10유로 이하, 콤비 티켓Kombi Ticket 11유로~25유로
Info www.mqw.at, +43-1-52358-81-1738
Tip 매주 수요일 오후 5시에는 그룹 투어가 가능하다. 투어 시간은 45~60분으로, 1인당 3유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소챌 스토리 더보기

대학생 집콕러를 위한 월간 소비

편지가게 글월, 마지막으로 편지를 받은 게 언제예요?

비전공자를 위한 교양서

비전공자를 위한 전공자의 교양서 큐레이션

일본어 번역가 강민하 | 마음까지 전하는 번역

VEGAN ESSAY 의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입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식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먹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입문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