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찍고 서울 턴! 휴일의 프리마켓 순회2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여러 프리마켓 중 패션 피플을 위한 프리마켓! 이색적이고, 유니크한 아이템을 싸게 구입할 수 있어요 by 블로거 햇덩이

이름만 들어도 ‘블링블링한’ 에너지를 뿜어내는 매거진 <블링>과 요즘 내가 제일 잘나가는 20대라면 한 번쯤 행차했을 ‘플래툰 쿤스트할레’가 만났다. ‘간지’ 넘치고 ‘핫’한 남녀가 붐을 이룰 것 같은 예상은 이곳에서 적중한다. 현역 사진작가와 뮤지션, 직장인 등 패션과 트렌드에 관심이 높은 이들이 자신의 애장품을 판매하며, 음악과 패션 등의 문화적인 감성이 철철 넘치는 것. 판매자나 손님이나 모두 파티에 초대된 듯 시장 자체가 하나의 놀이로 정착했다. 요즘 이런 설이 떠돈다지. ‘내가 제일 잘 나가.’

사진 출처 _ 햇덩이 블로그, 퍼스트 펭귄(http://blog.naver.com/toggi3377)

장소 플래툰 쿤스트할레
일시 매달 첫째 주 토요일 밤
구성 벼룩시장 + DJ 공연
신청 프리마켓이 열리기 한 달 전, 판매 목록 등을 블링사에 제출. 그 중 50여 명이 뽑혀 판을 벌임
문의 02-3447-1191

언제나 젊은 열정으로 가득한 것만 같은 그곳. 예술가들은 모두 있는 듯한 그곳. 홍대 프리마켓! by 블로거 주황색밥솥

우리나라 젊은 예술가가 총 집합한다는 그곳, 홍대. 가기만 하면 젊은 피와 에너지를 잔뜩 수혈받을 수 있는 곳은 바로 홍대 놀이터에서 열리는 ‘홍대앞예술시장 프리마켓’이다. 이미 프리마켓으로서는 많은 이들에게 공인 인증된 이곳은 판매자의 작품부터 재능까지 그야말로 아티스트의 모든 것을 내놓은 자리다. 캐리커처부터 앙증맞은 액세서리, 그리고 놀이가 되는 재미난 아이템으로 다양해 보는 눈이 호강할 것.

사진 출처 _ 주황색밥솥의 블로그(http://lubnala.tistory.com/592)

장소 홍대앞 놀이터 안(홍익 어린이공원 안)
일시 3~11월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1시~오후 6시
구성 아트마켓 + 공연(스스로 창작한 것을 바탕으로 ‘생활창작아티스트’ 작가 등록을 해야 가능)
신청 프리마켓홈페이지(www.freemarket.or.kr) 공지사항에서 지원서 작성 후 artfreemarket@hanmail.net으로 신청
문의 02-325-8553

주말 서울 데이트는? 삼청동. 삼청동엔 뭐가 있나? 주말마다 열리는 삼청동 아트마켓! 데이트도 즐기고 직접 만든 수공예 액세서리를 보고 싶다면! 해지별에게 찾아오세요! by 블로거 해지별

멋스럽고 맛이 있는 삼청동. 이곳에선 왠지 느리게 걸으며 주변 경관을 몸소 느껴야 할 것 같다.삼청동에서도 삼청동스러운 프리마켓이 열린다는 소식이다. 홍대예술시장 프리마켓이 팡팡 튀는 젊은 작가의 색깔로 수를 놓는다면, 이곳에선 좀 더 고즈넉하고 점잖은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아담한 주차장 공간에서 열리는 이곳의 강자는 헤어 밴드와 핀 등 수공예 액세서리. 친절한 판매자의 입담도 인기의 한몫을 한다. 아트마켓 외 삼청동에는 세컨드핸즈 제품을 파는 프리마켓이 있으니 혼동하지 말 것.

사진 출처 _ 해지별의 블로그(http://haejistar.com/40156364735)

장소 삼청동 57th 갤러리 옆 주차장
일시 매주 토∙일요일 오후 12시 30분~ 6시
구성 아트 마켓(이곳 작가로 등록한, 아티스트 정신을 가진 자에 의해 만들어진 수공예품)
신청 작가 등록 후 삼청동 아트마켓 카페(http://cafe.naver.com/freesamchung.cafe)에서 신청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이채원

    저도 여기서 원석팔찌를 팔아볼까요? 흐흐 조만간 가봐야겠어요
  • 최지원

    우아!!!!! 서울에 살아도 이런 데를 한번도 찾아가보지 않았다니.. 이 어리석은 아해같으니라고................................
    정말 잇플레이스군요!!! 취재하면서 정말 눈이 즐거웠을거라 생각해요^^

소챌 스토리 더보기

서울의 심야식당 3

집밥 “서선생” – 남은 추석 음식 활용편 –

가을이니까, 소채리가 추천하는 10월 나들이

소채리 12인의 옳은미래. 공약

카.더.라.통.신 캠퍼스별 이색전설 7

HS Ad 아트디렉터 임학수ㅣ아트디렉터로 산다는 것

오늘은 불금, 내일은 없다. 4인 4색의 귀가 정신!

DIGITAL + Analog 한 방울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