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별 별별 대내외 활동 가이드

시카고, 애틀랜타, 보스턴, 뉴욕의 대학을 눈썹이 휘날릴 정도로 뛰어다니며 지겹게 파헤쳤다. 청춘이란 이름 아래 그들은 생각보다 우리와 닮았고, 생각 이상 달랐다.

수업 외 미국 대학생들은 무엇을 하면서 시간을 보낼까? 그들은 카페에서 시간을 ‘죽이는’ 대신 시간을 ‘재생하고’ 있었다. 지금보다 더 나은 낭만, 지금보다 더 나은 현재를 위해.

하버드 대학교 _ ‘Do it’ 정신이 키워낸 자립 활동

“우리가 똑똑하다기보다 꿈을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행동’하는 점이 최고의 무기라고 생각해요.”
– Lily Hudson(하버드대 영문학 전공 2학년)

하버드대 학생들이 자체적으로 만든 ‘하버드 투어’ 활동

미소의 마력을 지닌 Lilly Hudson

세계 최고의 명문대학으로 꼽히는 하버드대 학생들은 자발적인 참여와 ‘Do it’ 가치관을 지닌 젊은이로 유명하다. 갓 입학한 1학년은 Freshman year라는 제도 아래 교내 기숙사에서 함께 1년의 세월을 보낸다. 행동하는 젊은이를 양성하는 것이 목표인 학교 방침에 맞게 모든 학생은 1학년 때부터 사업이나 그들만의 활동을 자발적으로 만드는데 매진한다. 곧 이들은 모자와 티셔츠를 직접 만들고 교내의 건물과 역사를 설명하는 하버드 투어를 스스로 시행해 수익을 얻는 대내 활동이 기본인 셈. 학교 앞에 있는 하버드 기념품 매장과 학생을 지원하고 선배와의 인맥을 끊임없이 구축하는 <하버드 학생 협동 조합HSA(THE HARVARD SHOP) 역시 어느 대학의 동아리나 사교 클럽도 부럽지 않을 만큼 탄탄한 역사를 자랑한다.


하버드대 학생들이 직접 만든 하버드대 매장(HSA)

HAS 운영을 함께하는 학생들

HSA 및 사교 클럽의 기념사진

“Private Club이라고 부와 인맥을 고루 갖춘 집안의 하버드생 자제들끼리만 모이는 사교 클럽도 있는데, 학교와는 또 다른 독립 집단의 성격이에요.”
– Rose Wang.(하버드대 정치 관계학 전공 4학년)

또한 하버드 대학교에서는 영화 <소셜 네트워크>의 한 장면처럼 조정 동아리나 상위 1% 모임 등 그들만의 사교클럽을 볼 수 있다. 페이스북 창업자이자 하버드대 학생인 마크 주커버그처럼 학생끼리 모여 만든 창업 동아리도 넘쳐난다. 한 해만 따져도, 결성되었다가 사라지는 창업 및 사교 클럽이 수백 가지나 된다고. 이런 자생적인 경험은 세계적 리더를 만드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

하버드 국제대학원 _ 불나는 면학 분위기와 소통 활동

하버드 국제대학원의 모습. 중앙의 공간은 토론이나 연사의 강연 시 모두 함께 할 수 있다.

하버드 국제대학원은 수업 외에도 완벽한 면학 분위기가 조성된다. 층마다 마련된 스터디 룸과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칠판은 수업 이후 그룹별 스터디를 하거나 학업을 보충하는데 도움을 준다. 또 학생 간의 자유로운 의사소통과 토론을 진행할 수 있는 공간이 확보되어 학생은 더욱 공부에 열정을 불어넣을 수 있다.

“대학교 혹은 대학원이라는 이름에 걸맞은 면학 분위기 조성은 학교의 첫 번째 의무가 아닐까요? 학생들의 자발적 참여와 활동도 중요하지만, 기본적인 바탕이 없다면 집에서 공부하는 것과는 다를 것이 없겠죠.”
– 정다운(하버드 국제 대학원 국제 관계학 전공 1학년)

층별로 마련된 스터디 룸에서 자유롭게 학업을 보충할 수 있다. 토론장도 함께 마련되어 있다.


하버드 국제대학원의 한 강의실

보스턴 대학교, 조지아 공과대학교 _ 최신식 시설에 기댄 웰빙 활동

보스턴대BU는 체육관, 성당 등 학교 내에 설치된 시설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최신식을 자랑한다. 애틀랜타의 조지아텍 역시 ‘몸짱’을 키우기 위해 학교를 만들었다는 농담도 믿길 정도로 다양한 스포츠 관련 시설을 마련하고 있다. 체력은 곧 학업의 기본이자 발전시킬 수 있는 원동력이란 생각에 따라, 이 두 대학교는 정신과 몸의 조화로운 건강을 꾀한 대학생의 웰빙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있는 것이다.


최고의 시설로 유명한 보스턴대의 경기장

우선 스포츠팀이 많죠. 축구나 야구, 하키, 골프, 레이싱까지 다양한 동아리도 있고요. 여기선 운동이 생활화가 되어 있다는 게 좋아요. 물론 학교 측의 지원 때문에, 가능한 일이겠지만.
– 이준석(조지아텍 화학공학 전공 3학년)

조지아텍의 헬스 시설, 체육관 내 수영장의 모습. 운동하기 위한 완벽한 장소를 제공한다

“이렇게 다양한 종합 시설 지원 덕분에, 결코 대학 등록금이 비싸다고 생각하지 않게 되죠. 교육의 질을 높이기 위한 대학의 노력이 이런 곳에서 보이거든요. 반값 등록금을 외치는 한국 대학생을 위해, 대학이 먼저 시설과 교육에 더욱 신경 쓰면 좋을 것 같아요.
– 정수영(보스턴 치의학전문대학원 1학년)



최신식 헬스 기구와 수영장으로 이루어진 보스턴의 운동 시설.


보스턴 체육관 내에 마련된 인공 암벽의 모습.

학교 내 웅장한 성당의 모습까지 완벽한 시설이 제공된다.

SVA _ 머리부터 발끝까지, 전공으로 점철된 활동

“뉴욕시에서 주최하는 디자인 공모전 경력은 거의 필수에 가까워요. 학교 다니는 내내 빡빡한 생활이죠.”
김무늬(SVA 광고/그래픽 디자인 전공 4학년)

SVA의 ‘Portfolio Day’는 1년 동안의 작업 성과를 포트폴리오로 만들어 교수에게 심사를 받는 그만의 독특한 제도다. 이를 통과해야만 학년 진급이 가능하다니, 말 그대로 눈코뜰새 없는 학교 생활을 할 수밖에. 이미 학업 자체에 대내외 활동에 버금가는 시간을 투자하게 한 셈이다. 이외에도 SVA 학생들은 대부분 미국의 패션&디자인 계열 학교처럼 전공의 연장선상으로 공모전과 같은 ‘스펙’을 쌓기 위해 철야를 마다하지 않는다. 교수가 학생을 직장에 추천하거나 직접 양성하는 구조가 확립된 일명 ‘도제 방식’ 역시 존재해 대내외 활동 역시 전공 분야의 실력을 입증하거나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방향으로 진행된다.

한국 대학교에서 벤치 마킹해도 좋을 법한, 특출한 미국 대학의 대내외 활동 현황. 이 독창적인 활동의 공통점이라면, 대학 차원에서 학생이 자발적으로 움직일 수 있도록 그에 대한 시설적, 제도적인 원조가 탄탄하게 뒷받침되었다는 점이다. 물론 이에 대한 대학생의 참여 의지가 뒤따라야 함은 물론이다. 현재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루는 한국 내 대학교는 반값 등록금의 범죄자로만 한발 물러설 것이 아니라, 현 등록금에 합당한 대내외 활동의 기반을 닦는 것이 필수인 듯하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주도사

    대학별 별별 대내외 활동 가이드 #LG러브제너레이션
    정답 : Freshman year
  • 정답 : Freshman year
    학생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게, 대학과 학생 모두 서로 노력하고 있는 게 눈에 띄네요.
    대학은 대학 나름대로 지원을 해주고, 학생들은 행동함으로써 실천한다는 게 부러워요.
    우리도 이런 능동성이 필요하지 않을까 싶네요. ^^
  • 대내외 활동을 통해서 인성을 키울 수 있을 것같아요 우리나라에서 가장 부족하다고 생각되는건 마인드 강연이라고 생각합니다 학생들이 공부를 떠나 많은 곳을 향할 수 있도록 마음을 열고 유명저자의 마인드를 받아 드릴 수 있는 시간을 준다면 마치 FRESHMAN YEAR 처럼요 활동할 수 있고 그것을 정말 저학년부터 만들어서 시작해야된다고 생각해요 교양과목의 수영보다도요^^
  • 시간을 헛되이 보내지 않게 하기 위한 대학교의 배려가 돋보이는 제도라고 생각되요^^

    정답 : Freshman year
  • 힘내

    우와~정말 학교시설들이 정말 좋네요!!!특히 부러운 건 국제 대학원의 스터디룸과 조지아텍의 체육시설이네요!!!제가 지금 다니고있는 학교는 솔직히 학교에 스터디룸에 너무 없어서 항상 팀플할때마다 주위의 카페를 가야하거든요ㅜㅜ그리고 조지아텍의 체육시설~저런 곳이라면 정말 열심히 공부할텐데요ㅋㅋㅋㅋㅋㅋ또 하버드의 동아리들..특히 창업동아리가 많다는 게 신기하네요. 우리나라에서는 아무래도 대학생이 취업을 하려고 하지 창업을 준비하는 경우는 조금 드물잖아요~우리나라도 좀 대학생 창업문화가 발달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하버의 기숙사 생활, 정답이기도 한 'Freshman year'!!!! 전 고등학교나 대학교나 다 학교랑 집이 가까워서 기숙사에 살아보는 게 로망이기도 한데요~ 특히 외국대학 기숙사는 각 기숙사마다 특징도 있고 건물도 여러개고 그러잖아요~마치 해리포터의 네개의 기숙사처럼요~ 저런 문화를 경험해보고싶은데...유학가는 방법밖에 없네요ㅋㅋㅋㅋㅋㅋㅋ
  • 건강이최고재산

    정답은:Freshman year

    학교에서 공부만 배우는게 아니랍니다 사회에서 총망라된 인간관계와 집단에서의 행동양식을 배우네요

    기숙사도 좋겠고 또래와 어울리며 행동양식을 배우는게 사회생활을 하기가 훨씬 수월합니다 그래서 학교에서

    언제나 교과서로 수업을 진도 나는건 아니죠 친구와 또래들과 함께 하면서도 많이 배운답니다 그래서 집단의

    힘이 강하고 그런걸 보면 사람은 정말 사회적 동물이라고 느껴지네요 또래와 어울리며 많이 배우고 집단에서

    성실함을 배우게 된답니다.
  • 주전자안의녹차

    정답은 freshman year, 1학년에게 정말 케어가 필요한데, 학교에서 제도적으로 뒷받침을 해준다니 정말 성장한다는 느낌과 성장하고싶다는 욕구가 막 치솟을 것 같네요~^^
  • 그건너

    http://me2day.net/yeswiri/2011/10/11#06:01:44
    정답은:Freshman year
    저도 고등학교 ,대학교 모두 기숙사 생활을 했는데 장점도 있고 단점도 있는것 같아요!
    그래도 왠지~ 미쿡 대학교 기숙사 생활은 약간의 환상이 있어서 그런지 해보고 싶은 경험중 하나입니다.
    예전에 다큐에서 한국학생이 기숙사 생활하는 내용이 나왔는데..넘 부지런히 지내더라구요!
    학비가 넘 비싸서 자발적으로 기숙사 청소 아르바이트도 하구요^^ 그러면서도 학구열이 식지 않는걸 보니
    넘 대단하기도 하고 부럽기도 했어요. 물론 제 자신에 대한 반성도!
  • 정답은 Freshman year 입니다.
    미국의 다양한 대학별 대내외 활동들 정말 색다르면서도 왠지 자립심이나 스스로하는 능력을 키울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하버드대의 Freshman year제도로 대학에서 자발적으로 활동 능력을 키우면서 하버드 학생 협동 조합HSA나 미국 영화나 드라마에서 보았던 사교클럽도 새롭네요. 그리고 하버드 국제대학원의 면학 분위기와 소통은 왠지 학교다운것 같습니다. 보스턴과 조지아 공대의 체육시설들을 정말 건강한 신체에 건강한 정신이 깃든다는 그러한 생각 같습니다. 건강해야 공부도 꿈도 이룰 수 있고 성당으로 정신적인 건강함도 키우는 웰빙활동도 매력적이네요. 그리고 SVA의 디자인 공모전이나 Portfolio Day는 한국의 대학교에서도 하면 정말 좋을 것 같은 대내외 활동이라 생각됩니다. 이론적인것을 배우지만 실무적인것을 배울 기회는 오직 취업에 성공한 후인데 미리 체험과 준비를 할 수 있는것이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https://twitter.com/#!/ns8freespirit/status/123389641066946561
    https://www.facebook.com/#!/permalink.php?story_fbid=185802178161763&id=100001520370448
    http://me2day.net/znxpsxk8/2011/10/10#22:30:41
    http://yozm.daum.net/nspop8/77376388
  • 정답응모: Freshman year 학교생활에 익숙해지기 위한 1년의 시간을 헛되이 보내지 않게 하기 위한 대학교의 배려가 돋보이는 제도라고 생각되요^^ 대학교내 곳곳에 보이는 체육시설도 넘 멋지구요…우리나라와 넘 비교되는 시설들이에요ㅠㅠ
  • 퍼플레인

    http://twitter.com/#!/hhhjjj000/status/123362247916535809
  • sun380315

    http://yozm.daum.net/sun380315/77330896

    정답 : Freshman year
  • 정답응모: Freshman year 학교생활에 익숙해지기 위한 1년의 시간을 헛되이 보내지 않게 하기 위한 대학교의 배려가 돋보이는 제도라고 생각되요^^ 대학교내 곳곳에 보이는 체육시설도 넘 멋지구요...우리나라와 넘 비교되는 시설들이에요ㅠㅠ
    http://c.cyworld.com/38401785/note/111864
    http://yozm.daum.net/dytlzl777/77312197
    http://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1989160835&sk=wall&v=wall#!/permalink.php?story_fbid=219088998153614&id=100001989160835
    http://me2day.net/dytlzl777/2011/10/10#14:15:19
    http://twitter.com/#!/bluesea10040130/status/123265278133014528
  • 영원한순간

    http://twitter.com/#!/duck7639/status/123251507951960064

    정답 : Freshman year
  • 하버드 대학 1학년들 은 Freshman year라는 제도로 1년동안 기숙사 생활을 하게 되네요!
    그들만의 자발적인 활동을 위한 제도라고 하는데 학생들을 위해서 좋은 것 같아요!
    아무것도 모르고 시간을 보낼 수 있는 1학년들을 위한 제도라고 하니까 더더욱 좋은 것 같구요~
    조금 다르기는 하지만 1학년을 대상으로 한다는 점은 드림챌린저와도 같은것 같구요ㅋㅋㅋㅋ
    자기개발과 자율적이고 능동적인 대학생활을 하는 그들이 부럽네요!

소챌 스토리 더보기

네 방에 누가 찾아온다. 공포게임 Top 5

더위 먹은 얼굴 살리는 뷰티템

알면 알수록 자랑스러운 역사 TMI

MT 공감유형

지친 마음 여기서 쉬어 가세요, 경남 하동 힐링 포인트 5

방콕러를 위한 가심비 아이템

쉿, 페이크 바캉스 핫플6

LG글로벌챌린저 얼빡자소서 #03 슬기로운 대학생활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