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진우┃곰돌이 푸의 모호한 경계


류진우 작가는 이분법으로 나눌 수 없는 ‘모호한 경계’에 대해 논했다. 곰돌이 푸의 이미지를 빌려 와 꿍꿍이가 있는 듯 짓궂은 미소를 짓게 하고, 패턴이 프린트된 종이를 오려 형상을 만들었다. 확실히 그의 작품 속 곰돌이는 아주 엉큼해 보이지만, 이상스레 정이 듬뿍 간다.

제 작품은 미성숙한 어른의 형태를 갖춘 사춘기의 모습입니다. 옳고 그름의 분별이 모호하고 타인의 시각과 세상의 편견에 아직 자유로울 수 있는 이 시기가 가장 순수하지 않을까요? 선함과 악함, 조각과 회화, 나와 너, 그런 이분법들에 가려 보이지 않던 속내를 드러내고, 관객과 소통하고 싶었어요.

그의 의도는 ‘어른도 아이도 아닌, 착하지도 않지만 나쁘진 않은, 이상하지만 일반적인’ 무엇’이다. ‘어른스럽다.’라는 장막, ‘착하다.’라는 장막을 걷어내면 그 뒤엔 무엇이 나올까? 이상하게도 우리가 인간성을 지키기 위해 소중히 여겼던 것을 걷어낸 뒤에야 우린 본연의 인간성을 볼 수 있을지 모른다.

Profile

부산대학교 조소대학원 재학 중
2010년 대안공간 반디 개인전 ‘속내를 드러내다’
2010년 부산 비엔날레 특별전

그를 만나고 싶다면

hystericpooh@gmail.com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박상영

    고놈 참 실하네요
  • N

    베어브릭이요? '곰'이라는 공동 키워드 외엔 잘 모르겟.......ㅋㅋㅋ 개인적으로는 오히려 서울 여기저기에 보이는 색칠해놓은 해치동상들이 너무 베어브릭같아서 안타까웠어요
  • 황태진

    베어브릭이 떠오를 듯 하다가도 괜시리 오묘해지네요, 이거 참
  • 으헣

    뭔가 음침하면서도 귀엽네요 ㅎㅎ 어떤 기자님의 글인가 잠깐 봤는데... 오! 성윤 기자님의 글이군요 헤헷

소챌 스토리 더보기

놀다 보면 살 빠지는 인색 다이어트 운동5

찌릿찌릿 글채리 팩트 체크

방학하고 오랜만에 고향 가면 꼭 느끼는 것들 모음.jpg

한국 속 유럽

LG글로벌챌린저 설렘포인트 7

LG글로벌챌린저 24기에게 묻다. 나에게 도전이란?

패션의 완성은 기부

전공별 전공병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