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나에게 적합한 직업 찾기> 제 2 강











우리나라 학생들이 진로나 직업을 선택할 때, 취약한 부분이 바로 직업에 대한 정보이다.

막연하게 인터넷을 통한 정보써치나 구인광고를 통한 직업정보만을 가지고 직업을 선택하는 학생들이 참으로 많다. 왜 좀더 구체적인 직업정보를 탐색해 보지 않냐고 물어보면, 직업을 결정하지 못해서, 어떤 직업을 조사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한다. 직업정보를 수집하는 것은 직업을 결정하기 위해, 1단계의 자기정보를 토대로 다양한 관련직업들의 현실적인 정보들을 꼼꼼하게 탐색하는 것이다.
직업정보를 탐색하는 방법으로는 기본적으로 인터넷을 통해 기초정보를 수집하고, 좀더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정보들을 수집하기 위해서는 자기 전공의 선배들이 어떤 분야로 취업을 했는지 알아보는 것이다.
예를 들어, 같은 기계공학과라도 어떤 학교는 주로 설비 분야로 진출하는데 반해, 어떤 학교의 기계공학과 선배들은 자동차 분야로 주로 진출한다. 졸업한 선배들이 어떤 분야로 취업을 했는지, 실제 취업률과 그 분야에서 어떤 일을 하고 있고 직업의 현실이 어떠한지 등에 대해 직접 만나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면 더 효과적일 것이다.
보다 적극적인 방법으로는 자신이 일하고 싶은 분야의 전문가를 인터뷰하거나 그 분야에 인턴이나
아르바이트 등의 방법을 통해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갖는 것이다.

이러한 보다 적극적인 직업정보의 수집은 자신이 일하고 싶어하는 조직에 자신을 알리고, 이후에 취업기회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이 되기도 하며, 관련분야의 직업에 취업할 때 좋은 이력이 되기도 한다.



1단계에서 자신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2단계에서 직업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게 되면, 그 다음 단계는 이러한 정보들을 종합하여 궁극적으로 자신에게 적합한 직업을 결정하는 단계이다.
그러나 우리나라의 대학생들은 자기 스스로 뭔가를 선택하고 결정하며 그것에 대해 책임을 지는 것에 서투르다. 그래서 진로나 직업을 선택하는 것 역시 스스로 결정을 내리는 것을 매우 어려워하고, 이 결정을 미루는 학생들이 많다. 일반적으로 대학 4년을 기준으로 한다면 3학년 정도에는 직업에 대한 결정을 통해 졸업 후의 진로목표가 명확하게 설정되어야 한다.
직업 목표를 설정할 때에는 단지 직업명만이 아니라, 구체적으로 어떤 일을, 어디에서 할지에 대한
구체적인 목표가 정해야 한다.
예를 들면, 컨설턴트가 되고자 한다면 “역삼동에 있는 A컨설팅 회사의 기업교육파트에서 일하는 컨설턴트”와 같이 자신의 목표를 가능한 구체적으로
결정해야 한다. 목표가 구체적일수록 현실적인 계획이 가능하고, 그 계획을 실행할 확률도 높아져서, 궁극적으로 목표의 성취가능성이 높아지게
된다.



졸업 후에 진로를 결정한 학생들에게, 실제로 그 직업을 갖기 위해 현재 어떤 계획을 갖고 있는지, 또는 현재 어떤 준비를 하고 있는지를 물어보면 대부분의 학생들은 비슷한 대답을 하곤 한다. 대학생들의 취업률이 점점 낮아지면서 요즘의 대학생들은 이전의 학생들보다 훨씬 더 열심히 대학시기를 보내고 있다. 실로 또 다른 입시를 보는 듯 하다.
그러나 정작 무언가를 열심히 하는 학생들에게 무엇을 위해 그렇게 치열하게 준비하고 있는지 목표를 물어보면, 막연한 경우가 많다. “내가 원하는 직업을 갖는다는 것은 요즘 같은 어려운 시기에 힘들 것 같아 아예 목표는 없고, 그저 토익이나 토플 준비하고 학점관리를 하면 뭐라도 되겠지” 하는 심정으로 그저 우르르 무리에 섞여 공부만 하는 친구들이 있다.
목표가 명확하다면 그 목표에 도달할 수 있는 가장 빠른 지름길을 찾을 수 있다. 따라서 명확한 목표가 없다면, 목표를 먼저 명확하게 설정하는 것이 우선이고, 목표가
명확하게 설정이 되었다면 그 목표에 도달할 수 있는 최선의 지름길을 찾아야 한다.
앞서 예를 든, 컨설턴트의 경우라면, 실제로 그 회사에서 일하고 있는 선배가 있는지 알아보고, 선배를 직접 만나보는 것도 좋고, 만약 선배가 없다면 자신이 원하는 일에 현재 종사하고 있는 담당자와 인터뷰를 하거나, 그 회사의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도 자신의 목표를 완성하기 위한 중요한 계획이나 실행이 될 수 있다.

목표를 이루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수립을 위해서는 우선 목표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토대로 목표에 도달하기 위해 반드시 갖추어야 할 사항이 무엇인지 확인하고 이 사항들에 대해 수량화하여 평가할 수 있고, 구체적이며 현실적인, 실현 가능한 활동들로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

이상의 4단계는 자신에게 적합한 직업을 선택하기 위해 대학생인 여러분들이 반드시 알아야 할 것들이다. 지금 이 시간에도 자신의
진로와 직업을 위해 고민하고 나름대로 뭔가를 준비하고 있는 학생들이 참으로 많을텐데, 어디로 가는
줄도 모르고 그저 열심히 노만 젓기보다는 잠깐 멈추고, 자신이 어디로 가고자 하는지, 자신이 가고자 하는 방향이 맞는지, 자신이 가고자
하는 방향으로 가기 위해 지금 하고 있는 것이 과연 효과적인 방법인지를 점검해보기 바란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소챌 스토리 더보기

이색 전공, 마이웨이

곤충학자 이승현ㅣ 곤충으로 인생 직진

가수 Fromm | 슬며시 차오르는 위로의 달

교환학생, 가려고요? – 3탄 중국 교환학생 정현진

교환학생, 가려고요? – 2탄 미국 교환학생 김신비

교환학생, 가려고요? – 1탄 덴마크 교환학생 조홍근

LG 톤플러스 프리 생활 리뷰

스타필드 하남 완.전.정.복.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