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 중국을 잇는 다리가 될 거에요 경희대학교 무역학과 09학번 마효진(중국)

한국과 중국을 잇는 다리가 될 거에요 마효진(중국) -경희대학교 무역학과 09학번

비 내리는 주말 저녁, 안암동 근처의 카페에서 그를 만났다. 조금 일찍 도착해서 자리를 잡고 앉은 기자가 뿌듯한 마음으로 전화를 걸자 그는 이미 20분 전부터 기다리고 있었다며 옆자리에서 일어선다. 착한 마음씨와 진심이 묻어나는 듯한 미소가 인상적인 그, 마효진씨를 만났다.

글,사진_김희수 / 15기 학생기자
고려대학교 언론학부 07학번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소챌 스토리 더보기

대학생 집콕러를 위한 월간 소비

편지가게 글월, 마지막으로 편지를 받은 게 언제예요?

비전공자를 위한 교양서

비전공자를 위한 전공자의 교양서 큐레이션

일본어 번역가 강민하 | 마음까지 전하는 번역

VEGAN ESSAY 의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입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식생활 실전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먹고 있습니다

VEGAN ESSAY 입문편ㅣ스물 한 살의 비건인 나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