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업과 운동, 두 마리 토끼 잡게 된 2010 대학 농구리그

학창시절을 떠올려 보면, 같은 반에서 운동하는 친구가 수업을 빼먹고 훈련에 가는 것이 그리 놀라운 일은 아니었다. 이들은 장래에 운동을 주 직업으로 하기로 정했고, 젊은 나이대에 최고의 능력을 발하는 것이 보통 운동하는 사람의 특징이기 때문에 학교 측에서도 이들의 훈련으로 인한 결석을 배려해 왔다.

2010 대학농구리그 개막식 ⓒKU고대뉴스 웹진

하지만, 이는 우리나라에서만 볼 수 있는 현상이다. 한국의 양궁이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휩쓸 때, 외국 언론들은 한국 양궁이 세계 최강인 것에 대해 어린 시절부터 시작하는 집중훈련을 그 이유로 꼽았다. 그러나 이렇게 어릴 때부터 하는 ‘집중훈련’은 선수들을 운동만 하고 공부에는 등을 돌릴 수밖에 없게끔 한다. 2009년 한국 선수로는 처음 미국대학스포츠(NCAA) 남자 농구에 진출한 김진수 선수가 영어시험점수 기준미달로 말미암아 경기 출장금지 조치를 당할 뻔한 사건은 한국 학교 스포츠의 고질적인 문제점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사건이다.

고려대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2010 대학농구리그 개막전 경기 ⓒKU고대뉴스 웹진

2010년 3월 26일 개막한 대학농구리그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학기 중에 개최해 오던 토너먼트를 폐지하고 선수들의 학생권을 보장하기 위해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의 훈련과 시합을 금지했다. 또한, 5시 이후부터 시합을 진행하되 하루 1경기를 원칙으로 정했다. 이는 공부를 포기하고 운동에 모든 것을 올인하는 학교 스포츠의 고질적 문제점을 해결하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이와 더불어 올해 대학농구리그에서는 경기 입장료를 받지 않아 일반인과 학생의 경기 관람이 더 쉬워질 것이라 하니, 농구에 관심 있는 학생이라면 부담없이 농구장을 찾아 경기를 관람하는 것도 좋을 듯.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농구!
    특히 대학농구리그는 내 몸속의 열정이 다시금 피어나오게 만드는
    멋진 리그죠.
    그런데 늘 궁금했었답니다.
    대학 운동선수들은 학업은 어떻게 할까하구요...
    그런데 이번엔 학생권을 보장하는 쪽으로 가닥이 잡혀서 정말 다행입니다.
    성실하고 똑똑한 우리 대학농구인들의 리그에
    풍덩 빠져볼까요~
  • 와. 학업을 위해서 훈련과 시합 시간도 정해지는군요~
    게다가 대학농구리그는 입장료를 받지 않는다니! 멋진 훈남 오빠들의 농구하는 모습을 볼 생각을 하니 벌써 훈훈해 지는걸요? 크큭

소챌 스토리 더보기

나의 라임 단골집 2탄 (feat. 동네 맛집 털기)

나의 라임 단골집 1탄 (feat. 동네 맛집 털기)

<카일루아> 윤정욱 작가ㅣ디지털 노마드로 산다는 것

가성비 좋은 푸드트럭 삼만리

서울의 심야식당 3

졸업전시 – 전시 / 공연 / 쇼

집밥 “서선생” – 남은 추석 음식 활용편 –

가을이니까, 소채리가 추천하는 10월 나들이

2012년, 빙의하고 싶은 영화 속 주인공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