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정통의 중국집!! 세종대,건대 옥생관

어제 술을 너무 많이 마셔서..


일어나자 마자 속을 풀고 싶은 마음에 블로그를 뒤지기 시작했습니다.


주변에 짬뽕 죽이게 하는 집이 어디 없을까?? 싶어서요.


그러던 중…


30년 정통의 중국집!!옥생관이 눈에 확 띄더라구요.


바로 옷 입고 달려갔습니다.

 


가게의 모습에서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네요.
 


한자를 많이 알지는 모르지만..


옥자랑 생자가 분명하다고 생각했습니다.ㅋㅋ
 


다른 블로그의 사진보다 가격이 500원씩 인상이 됬더라구요.


요즘 블로그 보고 가보면 거의 다 가격이 다 올라서..흑흑


 


전 알뜰셋트 메뉴를 이용하기로 햇죠.


머니머니해도 중식의 꽃은..


탕수육과 짜장,짬뽕 아니겟어요.


정말 진정한 내공을 알고 싶어서..


세트1번 짜장면2개를 짬뽕으로 돌리고 주문했습니다.
 


옛날 중국집들  가면 자주 보는 빨강메뉴판..ㅋㅋ

 


티비도 중앙에 있어서 보기 편하더라구요.
 


복을 뒤집어 놓아야 집에 복이 들어온다고..
 


생닭이  상당히 인상적으로 보입니다.

요즘 중식당 요리집에 가더라도 생닭을 거의 안 쓰거든요.


다 브라질산 냉동 닭가슴살 이나 닭다리살을 쓰는데..


정말 생닭이라면…


이집 깐풍기가 기대가 되더군요..


담에 꼭 먹어 봐야죠..




중간에 4시부터 5시까지는 재료준비하고 쉬는 시간이 있으니..


시간 피해서 다녀오세요.




홀에서 먹으면 500원씩 DC가 된다고 하니..좋네요…ㅋㅋ



푸짐하게 담은 단무지와 양파



춘장도 농도가 적절하네요.



탕수육이 나왔습니다.


우와~~ 빛깔 한번 죽이는 탕수육이네요.


양도 2인 먹기에 푸짐합니다.



김이 폴폴 납니다~~



소스의 야채 비율도 아주 적절하고


야채도 살아있어서 너무너무 보기가 좋습니다.




먹어보니 정말 소스가 아주 적절합니다.


단맛과 신맛의 환상조화입니다!


그리고 튀김의 식감도 요리집에 비해서 전혀 밀리지 않는 바삭함을 느낄수 있었답니다.


일반 배달집에서 이렇게 맛있게 해주기가 쉽지 않거든요.


정말 감동받아서 먹었습니다.


 


음..아직도 입안에서 달콤한 탕수육 소스의 여운이 남아도네요.



여러분도 한입~아~~~



근데 탕수육 저리가게 하는건 짬뽕이었다는거..


정말 죽여주게 시원한 국물맛!!


국물 한입 입에 넣고서 탄성을 자아냈습니다.


정말 깔끔하면서 시원한 맛이더라구요.


요리집 짬뽕 국물보다 더 죽이는 국물맛..캬~~


 


재료도 일반 짬뽕이지만 ..


오징어와 새우가 정말 싱싱합니다.


양파도 적당히 볶아서 살아있고..


청양고추도 채로 썰어서 아주 보기 좋고 국물도 깔깔하니 좋았습니다.



흠.. 금방 먹고 왓는데…또 먹고 싶네요..ㅋㅋ


어린이 대공원에 주말에 오시면 꼭 들려봐야 할 맛집이라는거..


달콤한 탕수육과 시원한 짬뽕국물이 생각 나시면…


선배와 오랜 이야기를 하면서 전날 마신 술로 속이 시리시다면..


바로 옥생관 다녀오세요..ㅋㅋ


합계=짬뽕세트메뉴(15000원)


구의시장 삼거리에서 우회전 하시면 됩니다.

■ 상호- 옥생관
■ 전화- 446-1838
주소- 서울특별시 광진구 구의동
추천메뉴- 탕수육,짬뽕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