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맛집 :: 겨울엔 냉면, 함흥냉면을 찾아.. – 강남면옥

영화를 보고, 뭘 먹을까 어슬렁어슬렁…
점심을 워낙 거하게 먹은지라, 왠지 가벼운게 땡기더라고요


메밀이나, 냉면, 쌀국수 같은거..정도가 좋을 것 같은데…라고 생각하는 찰나
마침 눈 앞에 마술과도 같이 냉면집에 나타났습니다!


문을 밀고 들어갔더니, 세상에 북적북적..
차마 실내 사진은 찍지 못할 정도로 북적이더라고요(그래서 실내 사진은 없단 이야기)
일단 뜨끈한 육수를 내어주십니다.
주변을 돌아보니 다들 갈비찜을 드시고 계시는데다, 아무리 둘러보아도
주력 메뉴는 갈비찜인 것으로 추정되지만 배가 부른 관계로…
오늘은 냉면만 먹기로 합니다.


평양식인가요, 함흥식이라요..물으니 함흥식이라 하셔서
고민할 것도 없이 회냉면을 주문했습니다.
전분이 많이 들어간 뽀얗게 가는 면과 홍어회가 듬뿍..이라고는 하지만 성에 안차요..ㅋㅋ
이건 일행님이 주문한 비빔냉면. 홍어회 대신 고기가 올라갑니다.
참고로 섞어냉면이라는 메뉴가 있는데, 거기엔 홍어와 고기가 같이 올라간답니다.
그리고 역시 또 다른 일행님이 주문한 물냉면입니다.


하지만 역시 함흥냉면은 회냉면이죠!

슥슥 비벼서 회와 같이 한입에 쭉
쫄깃쫄깃한 함흥식 냉면은 가위로 많이 자르지 않고 한입에 후루루룩 먹는 것이 제 맛이라고는 하는데,
이거 원, 한껏 차려입고 뻘건 국물 옷에 튈 생각을 하니 차마 그러지는 못하겠습디다..;;
매콤하면서 달콤하고 쫄깃한 면발이 어우러진 함흥식 냉면입니다.
그리고 냉면만 먹기엔 좀 허전해서 주문한 만두
만 점을 잡아다가 배를 쩍 갈라봅니다.
소가 촉촉하고 부드럽더군요. 그런데 두부가 눈에 너무 보여서
양심상 차마 못 먹겠어서 하나만 먹었어요(두부 알레르기자 임)
김이 모락모락 올라오는 만두


뭔가 포장해서 가시는 분들이 많던데, 만두인 것 같더군요.


지나가다가 문득 들른 집인데 맛있게 먹고와서 만족입니다.
갈비찜을 못 먹어서 영 아쉬워요..


다음에 그런 사람들과 다시 한 번 갈비 뜯으러 가야겠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