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면] 파리바게트에서 빵과 팬케이크 셋트



최근 빵집에서 빵만 사가는 곳이 아닌
카페화가 진행되어서 소비자들은 바로 사서 빵을 먹을 수 있게도 되고
커피도 전문점들보단 저렴한 가격으로 마실수 있게되어서 기쁘답니다.

그중 하나가 파리바게트. 주변에도 참 많은 빵집이지요?







초코렛이 한번 커버된 슈크림들. 개당 700원이였나 800원인가 했어요.
안에 크림이 아주 듬뿍~ 입니다.






에그타르트, 화이트 치즈 브레드, 초코도넛등등.



나쵸나쵸 주스에요. 병당 1700원이니까 일반주스보다 비싼데, 정말
집에서 만드는 포도 주스같이 진한맛이 납니다.
단거 좋아하는 애기들은 별로 않좋아 할지도.





파리바게트 에그 타르트.
자고로 에그 타르트는 따뜻해야 제맛인데 차가워서 그런지
계란 향이…..ㅠ.ㅠ
그저 그런 맛이에요.





파리바게트표 샌드위치.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빵이랍니다.
신선하고, 싼 샌드위치들과는 다르게 속이 꽉꽉 차있어서요.
4200원입니다. 약간 비싼감이 없잖아 있지만.. 맛있으니까 종종 먹어주지요.ㅎㅎ




요건 파리바게트에 가니까 팬케이크 셋트라고 있더라구요.
3가지 종류가 있던데 저흰 메이플 셋튼가.. 주문시켰었어요.





브런치로 간단하게 하기 좋은 양이였습니다.
플레이트당 6000원-7000원사이였던걸로 기억. 샐러드, 팬케이크, 소세지, 토마토, 해쉬포테이토, 메이플시럽, 케찹.




메이플시럽이 달달한게 아주 맛있었어요.
주문할땐 6000원이나 주고 팬케익?! 이라고 생각했지만 막상 먹어보니
뽀쏭뽀쏭한 팬케이크와 시럽이 맛있어서 흠.. 가끔은 괜찮지 않을까- 라고 생각했답니다.






샐러드는 이미 새콤한 드레싱으로 버무려져서 나와요.



요건 오렌지 에이드. 사이다에 오렌지를 넣은것 같은데 상콤해요.
음료종류는 다 그저 그런 편이랍니다. 확실히 개인적으로는 샌드위치 종류랑 요 팬케이크 플레이트가 괜찮은것 같아요.

요즘 많이 생긴 카페형 빵집에서, 친구들과 눈치 받지 않고
부담스럽지 않게 브런치 한번 해보세요. 브런치 전문점 보단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괜찮으니까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