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삼겹살이 있어 행복한 집~!

부천 아인스월드와 야인시대를 방문하고
근처 삼산 7단지 상가에서 식당을 찾았습니다.
무얼 먹을까 생각하다가 보니,
떡쌈 돌김치 삼겹살집이라고 보이더군요.



떡쌈이라…
재밌을 것 같아서 들어가보았습니다.



기본 메뉴같았던 떡쌈 돌김치 삼겹살을 2인분 시켰습니다.
잠시후 두툼한 돌판위에 김치를 얹어주시더군요.



기본 세팅과 함께 삼겹살이 왔습니다.
두툼한 삼겹살이 언뜻보기에도 질좋은 국내산 같아 보였습니다.
그외 각종 야채들을 많이 얹어주셨습니다.



재밌을 것 같았던 떡쌈입니다.
총 세종류의 떡이있었습니다.
떡이 모자라면 나중에 리필을 해주신다고 하시더군요.



쏘스종류가 무척 많았습니다.
예전에 합천에서 돼지고기를 먹었을때,
어느 식당에서 콩가루와 초고추장을 쏘스로 주셨던 것이 무척 인상적이고 맛있었는데
그 후로 콩가루와 초고추장 소스를 만나면 항상 즐거웠습니다.
여기도 콩가루와 초고추장이 쏘스가 나오더군요.
근데 초고추장이 제입맛엔 조금 단맛이 강한 점이 아쉽긴했습니다.



모든 고기들은 서브보시는 분이 다 잘라주시더군요.
무척 친절하셨답니다.
덕분에, 전 삼겹살 가위질 한번 안해봤습니다 ㅎㅎ



잘익은 고기가 한판 가득있으니,
기분이 좋더군요. ㅎㅎ



떡쌈을 싸먹는 법을 여쭤보니,
떡을 한장 떼어내서는 그위에 원하는 소스를 찍은 고기를 얹고, 파조래기를 얹은후
돌돌 싸서 먹으면 된다고하시네요.

따라해보았습니다.

처음 해보는 것이라. 과연 떡이랑 삼겹살이랑 잘 어울릴까 라는 의구심도 있었습니다만,
무척 맛있더군요.
떡이 쫄깃쫄깃했고, 콩가루를 묻히고 초고추장을 찍은 고기 또한
고소하면서도 담백하였습니다.
떡과 삼겹살이 만나니 재밌으면서도 맛있더군요.



평일 저녁시간이였는데,
근처 아파트 사람들로 인해 인산인해를 이루었습니다.
정말 손님들 많더군요.



고기를 조금 즐긴후,
식사를 시키니 된장찌게가 나왔습니다.
걸죽하면서도 진한 국물이 좋더군요.

떡쌈돌김치삼겹살..
예전에 티비에서 본적이있는데,
이렇게 경험을 해보니 다시 가고픈 마음이 생기더군요.
홈페이지에서 매장검색을 해보니,
부산에 세군데 있었습니다.

다음번에 부산의 매장에서 경험을 한후 포스팅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