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도교수 및 어학 관련..

안녕하세요 김선민님 ^^
반갑습니다.

지도교수님은 몇 분이라도 상관은 없습니다만,
지도교수 확인서는 한 장만 제출하셔도 충분하리라 사료됩니다.
지도교수의 신분이나 지도교수의 많고 적음이 심사에 영향을 미치진 않습니다.

선발된 챌린저는 해외에서 ‘한국인’을 대표하는 얼굴이자 ,
각자가 소속한 학교를 대표하는 얼굴이기도 합니다.
성공적인 탐방을 위해서 적어도 한 분의 지도교수를 요구하는 것입니다.

어학 능력은 아래 글에도 답변을 드렸듯이 팀별로 상대적입니다.
필수적으로 팀원 모두가 잘할 필요는 없으나, 팀원 모두가 잘하면
다른 팀보다 조금 더 유리하겠지요. 반대로 어학에서 낮은 점수를
받으시더라도 계획서의 내용이 월등히 좋다면 역시 선발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면접은 탐방계획서의 내용에 대해서 준비하시면 됩니다.
팀원 모두가 열심히, 그리고 충실히 계획서를 작성하셨다면
별 문제없이 면접에 임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답변이 되었나요 ^^
좋은 하루 보내세요.

>> 김선민이 2006-03-30 18:39:11에 작성하신 글입니다.
안녕하세요!

다름이 아니라 지도교수님은 꼭 한분인지.. 두분은 안되는지 알고싶습니다.

서류심사 통과도 하지 못한상태에서 쑥쓰러운 질문이긴하지만..

저는 어학능력이 많이 부족합니다. 인터뷰 및 현지에서 활동하는데 전혀 지장이 없는

팀원이 있습니다. 각각의 역할을 분담하여 탐방할 계획인데..

우리조가 면접을 볼때 영어로 의사를 표현하라고 할때 한사람 내지 두사람만이

이야기를 해도 무관할지.. 문의드립니다.

또 면접시 어떠한 방식의 면접이 이루어 지는지 궁금합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