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Catalyst] 런던의 먹거리들

 

이번 포스트는 런던의 먹거리에 관한 것입니다.

음식이 맛이 없기로 소문난 영국.
그런 런던 하면 떠오르는 음식이 있나요?

저희 팀은 ‘피쉬 앤 칩스’를 런던에 가면 꼭 먹어야 할 음식으로 선정하고 피쉬앤칩스 정복에 나섰습니다!

어흥! 다 먹어버리겠다!

 

 

 

 

이곳은 트라팔가 스퀘어 인근에 있는 가펑클(Garfunkel’s)이라는 음식점 입니다.

 카펑클은 런던 곳곳에 체인을 두고 있는 레스토랑입니다.

우리나라에서 비슷한 음식을 파는 곳을 꼽으라면 베니건스 정도가 되겠군요.

 

 

 

 

이것이 바로 그 유명한 피쉬앤칩스랍니다.

섬나라 영국은 다른 농수산물보다 해산물을 구하기가 쉬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이렇게 생선을 손쉽게 튀겨먹게 되었다고 하네요.

또한 옆에 감자 조각을 튀겨서 함께 곁들여 먹는다고 합니다.

그 유래를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영국, 특히나 바쁜 생활을 하는 사람들이 많은 런던에서 어디서나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음식이라고 해요.

 

가펑클에서 맛본 피쉬앤 칩스의 맛은…
굉장히 맛있네요! ㅋㅋ

급식에서 맛보던 생선까스와는 비교불가인 야들야들한 생선살!
그리고 고소하게 튀겨진 따끈따끈한 감자 튀김!
음ㅋㅋ 한국에선 다신 못 볼 그런 맛이었습니다.

Thank you, LG!

 

 

 

 

이 음식은 피쉬앤칩스의 실패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같이 시킨 음식입니다.
피쉬앤칩스를 먹어서 그런지 너무 기름지다는 느낌을 빼고는 나름 SoSo한 음식이었습니다.

 

 

자, 이번에는 영국식 아침식사를 한번 볼까요?
제가 아는 것이라곤 맥도날드에서 먹는 맥모닝 빵이 ‘잉글리시’ 머핀이라는 것 뿐.

 

 

 

 

이곳은 저희가 처음 묵었던 아본모어 호텔입니다. 굉장히 소규모 호텔이었다지요. ㅋㅋ
아침도 호텔 주인장께서 손수 만들어 주셨습니다.

 

 

 

 

아침이 나오길 기다리고 있습니다. 두두두두두

 

 

 

 

드디어 나온 아침식사! 베이컨과 스크램블 에그 입니다.
베이컨, 스크램블 뭐 다 한국에서 맛볼 수 있는 것 아니냐는 반응 ㅡㅜ
그렇지만 정말 본토의 맛은 달랐다는 것!
베이컨이 엄청 짜다는 것 빼고는 정말 야무진 맛이었습니다.

 

 

 

 

이것은 써니싸이드 업과 소시지 그리고 그릴드 토마토 입니다.
토마토의 즙이 살아있어서 참 맛있었더랬죠ㅋㅋ

 

 

 

이렇게 냐금냐금 먹어 줍니다. ㅋㅋ
아침을 먹는 우리 팀원들 모습입니다. ㅋㅋ
한국에서도 잘 안챙겨먹는 아침 런던에서는 정말 푸지게 먹고 돌아다녔습니다.ㅋㅋ

 

이번에는 런던에서 가장 많이 마주칠 수 있는 가게를 소개해 드릴께요.

 

 

 

 

이곳은 런더너들이 가장 사랑하는 장소인 트라팔가 스퀘어 앞

 

 

 

 

이곳을 마주한 곳에 PRET A MANGER라는 가게가 위치해 있습니다.

런던 곳곳에서 PREAT A MANGER를 만날 수 있는데요,

한국으로 치면 맥도날드, 롯데리아, 카페bene만큼 매장 수가 많습니다.

정말 어딜 가든 만날 수 있어요!

 

 

 

 

내부로 들어가 보니 온갖 종류의 샌드위치, 샐러드 등이 즐비해 있습니다.

 

 

저는 따뜻한 까페라떼 한 잔과 치킨클럽샌드위치를 주문합니다.

 

 

 

추적추적 비가 오는 날씨여서 그랬는지 이날 이 커피 맛을 지금도 잊지 못하겠어요 ㅜㅜ
우리 팀원들 모두가 너무나 맛있다고 한 목소리를 내었답니다.

 

 

 

이날은 빅토리아 역에서 뮤지컬 빌리엘리엇 관람을 앞둔 때였죠.

 

 

 

 

이렇게 간단하게 과일, 요구르트, 에이드 등을 즐길 수 있는 곳이었답니다.

 

영국은 또한 로스트비프가 유명하다고 하죠?

먹는 것 만큼은 아끼지 말자! 라는 생각으로 하나가 되곤 했던 저희 팀은

이번엔 오리지널 런던 스타일의 스테이크에 도전하기로 했답니다.

 

 

 

 

피카딜리 서커스 인근 거리에 위치한 Anguish Steak house.

(짤이 이것 밖에 없네요;; 왼쪽 끝에 house 보이시져?)

 

 

 

 

고기 들어가는 길 ㅋㅋ 목부터 축이고 봅니다

 

 

 

 

두둥! 이것이 오리지널 로스트비프!

나도 비프다! 아니죠,

나만 비프다! 뭐 이정도로 맛있습니다 휴ㅅ휴

 

저 두께, 저 윤기, 그리고 사르르 녹는 눈꽃 지방의 맛!

 

 

 

다 먹고 뼈만 남았답니다 ^^

뼈가 참 크죠잉?

 

 

그런가 하면….
저희 팀 모두를 너무나도 당황하게 만들었던 최악의 음식점도 있었다는거…

 

여러분 주목하세요.

런던에 가면 절대 가지 말아야 할 음식점을 알려드릴게요.

 

 

 

 

코번트 가든 근처의 ‘벨라 이탈리아’
사실 이 시기에 저희 팀이 죄금 지쳐 있었습니다.
그래서 허기진 배를 어떻게든 채우자는 심보로 겉이 멀쩡해 보이는 이 가게로 무엇에 홀린 듯 들어가게 되었답니다.

 

 

 

제가 시킨 이름 모를 파스타 입니다.

주문했을 때만 해도 저는 불지 않고 적당이 탄력 있는 면발과 치즈가 듬뿍 담긴 토마토 소스 파스타를 기대했었죠.

 

그런데 결과는 참패ㅋㅋ
이런 개풀뜯어먹는 맛의 파스타는 처음이었답니다. ㅜㅜ

모두 지쳐있던 터에 누구도 음식에 대해 말을 하지 않았죠.
그러다가 한 사람이 음식 맛에 대해 불평하게 되더니 이내 팀원 모두의 음식이 맛이 없다는 사실이 뽀록났습니다.

 

저희는 넷이 만장 일치로 가장 맛없는 파스타로

 

 

 

 

요걸 뽑았죠!

이것은 초창기 중고교 급식에서도 맛보지 못한 신선한 충격을 주는 고무줄 맛이었습니다. ㅋㅋ

 

여러분 벨라 이탈리아 절대로 가지 마세요! 정말 맛없습니다. 

 체인점이라 여기저기 있으니 지뢰 밟지 않게 항상 조심하시길…

 

 

이밖에 런던에서 맛본 음식으로는요

 

 

 

 

대영박물관 앞에서 맛본 소프트 아이스크림

 

 

 

히드로 공항에서 맛본 까페 네로

등이 있겠습니다.

 

 

어째 먹기만 하다가 온 것 같네요 ㅋㅋ

그래도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는 (입에 발린 말이 있죠 ㅋㅋ)

 

 

다른 글챌  팀들은 어디에서 어떤 음식을 드셨는지 궁금하네요~

 

 

그럼 The Catalyst의 탐방기는 다음편에서 계속됩니다. 뿅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emoticon

스티커 댓글

스티커를 사용해서 댓글을 남겨보세요!

댓글달기
  • 감동
  • 부들부들
  • 눈물
  • 두근두근
  • 좋아요
  • 사랑해요
  • 멋짐
  • 하하
  • 신남
  • 행복
  • 멘붕
  • 헉
  • 시무룩
  • 하이파이브
  • 응원
  • 쓰담쓰담
  • 뽀뽀
  • 박수
  • 선물하기
  • 고마워
  • 귀여워
  • 셀카
  • 저요
  • 열공
  • 쓰러짐
  • 씻기
  • 팩
  • 스테이크.. 탐나네요!
  • 아니 지난번 파리에 이어 런던까지............. 털썩..
    이러시면 곤란해요.. 더이상 참기가 힘들단 말입니다ㅠㅠ 흑흑흑
    근데 고무줄 맛 파스타라니 대체 얼마나 맛이 없었으면 그런 비유가!
  • 여행에서 빼놓을수 없는 음식맛보기!! 피쉬앤칩스!! 어떤 맛일지 정말
    궁금해지는 사진이네요! 감자도 엄청 크네요!! 그리고 잘 튀겨진 생선의
    맛도 넘 부드럽고 맛있을듯 합니다~ 아침으로 나온 베이컨과 스크램블 에그!!
    김치가 넘 생각이 날듯해요!~~
    PREAT A MANGER에서의 다양한 샌드위치가 진열된 모습이 인상적이네요!
    뼈만남긴 로스트비프!! 사진이 정말 생생하게 전해지네요!!
  • 지켜보고있습니다.=ㅠ=ㅋ으흐흐
    고무줄 ㅋㅋ 독특한 먹거리가 입맛에 맞으셔야할텐데..
    금강산도 식후경인데 맛난 음식들 많이 드셨길 바래요~ㅎㅎ
    저는 유럽권 여행이 두려운 이유가 쌀밥이 안나와서 힘이 안날까봐
    여행가기가 두렵더라고요 ㅎㅎ
  • 런던 못가본 게 한이네요. 런던에서도 식탐방 찍었어야 했는데...
  • 개풀 뜯어 먹는맛 ㅋㅋㅋ
  • 음식 애호가들이 악평을 쏟아내서 선입견을 갖고 있었는데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 런던의 먹거리 보기만 해도 군침돌다 정말 런던에는 먹을 꺼리가 풍부하구요 잘 받습니다 ^^
  • 개풀과 고무줄~~ㅎㅎ 꼭 맛봐야할정보도 중요하지만 꼭 가지말아야할곳도 기억해둬야겠어요..

글로벌 스토리 더보기

알아두면 보약같은 대외활동 선배유형

지식백꽈3│LG글로벌챌린저 미래기술 리포트 2018

지식백꽈2│LG글로벌챌린저 미래기술 리포트 2018

지식백꽈│LG글로벌챌린저 미래기술 리포트 2018

2018 LG글로벌챌린저 서류심사 스케치

[파인다이닝] #4. ‘나다움을 찾아라’ 조중현 디자이너와의 만남

서류 지원 시 반드시 알아야하는 FAQ

LG글로벌챌린저 2018, 글채리가 답해주는 FAQ

[2012] LG글로벌챌린저 분야별 탐방계획서 샘플